본문으로 바로가기
56934493 0972019121656934493 06 0602001 6.0.26-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6508197000 1576508409000 related

이윤지 오빠 향한 애틋함 "3살 많은 동생, 라니와 눈높이로 놀아줘"(동상이몽) [TV캡처]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이윤지 오빠 / 사진=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이윤지가 오빠에 대한 애틋함을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에서는 4대가 총출동한 이윤지 아버지 생일 잔치 현장이 담겼다.

이날 가족 생일 잔치를 위해 식당에 이윤지 어머니 정진향 씨와 오빠 이창걸(39) 씨 증조 외할아버지(88), 증조 외할머니(87), 외할아버지(69)까지 차례로 등장했다.

이윤지는 옆에 앉은 오빠를 살뜰히 챙겼다. 인터뷰에서 이윤지는 "저희 오빠가 다른 오빠들과 다르다고 이미 라니 나이 때부터 느꼈던 것 같다"고 돌이켰다.

그러면서 이윤지는 "우리 오빠는 다른 친구 오빠와 다른데 하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이윤지는 "제가 스스로 '철이 빨리 들었어요' 하는 건 이상할 수 있지만, 제가 항상 누나라고 생각하고 지냈던 것 같다. 나는 세 살 많은 동생이 있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이윤지는 "제가 이런 일을 하는 것도, 제가 가진 특별함이 있다면 다 오빠한테서 왔다는 생각이 들 정도"라면서 오빠에 대한 애틋함을 전했다.

이윤지는 "지금 제일 눈높이로 놀아주는 사람이 삼촌이다. 라니하고는"이라고 말했다.

이윤지 엄마는 "태권도도 오빠랑 같이 보냈다. 보디가드로 짝지어서 보낸 거다. 뭐든지 오빠랑 보내면 쟤는 뭐든지 열심히 안 하고 윤지가 열심히 하더라"면서 "오빠 덕분에 오늘 날 훌륭한 인격이 됐어"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