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33465 0292019121656933465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6498080000 1576498359000 related

'옥탑방' 손호영 "버즈 민경훈, 인사 안해‥박준형x김종국에 화장실 끌려갔다" 폭로 [Oh!쎈 리뷰]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손호영이 민경훈이 버즈로 인사를 안하던 과거를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16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god의 첫 유닛 '호우'로 돌아온 손호영, 김태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유닛 '호우'로 국민듀오가 된 손호영, 김태우 두 사람은 "다른 멤버들도 적극 추천했다"면서 "다른 멤버들은 나이가 많은 현실, 아직 80년대 생인 우리 둘이 활동하게 됐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우린 연말 투어가 매진됐다"면서 진짜 라이벌에 대해 "프라이 투더 스카이"라고 답했다.

두 사람은 첫 싱글인 '친구는 이제 끝내기로 해'는 여름에 나왔다면서 이번 겨울에 두번째 싱글 준비 중이지만 아직 안 정해졌다고 했다. 하지만 오늘인 16일 발표된 두번째 싱글 '우린 이제, 우린 그냥'이 소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이때, 손호영은 "경훈씨랑 친해지고 싶어, 예전에 오해가 많았다"면서 "버즈활동 당시 후배가 선배에게 인사 안 하면 찍히는 해, 인사 안하는 걸로 버즈가 좀 유명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민경훈이 안절부절하자 손호영은 "박준형과 김종국이 한 번 얘끼한다며 화장실로 데려가, 우려와 달리 잘 타일러서 돌려보냈다고 하더라"며 비화를 전했다.

김태우는 "그 후 멤버들이 대기실로 와서 오해라고 사과해, 낯가림이 심하다는 이유였다"고 했고,
민경훈은 "단체로 인사하는 팀이 있는 반면, 버즈는 낯가림이 심했다, 그걸 형들이 오해했었다"면서
"지금은 시간이 지났으니까 웃고 말씀 편하게 해주는데, 그 당시 정말 죄송했다, 이 얘기를 계속 하시는 걸 보고 호영이 형도 뒤끝이 장난 아니구나 느꼈다"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16년 도 더 된 얘기를 이제 청산하자는 두 사람은 "전화번호 주고 받자"며 악수, 민경훈도 "앞으로 인사 잘하겠다"면서 오해없이 화해해 웃음을 안겼다.

/ssu0818@osen.co.kr

[사진]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