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33054 1112019121656933054 06 0602001 6.0.21-HOTFIX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495511000 1576495518000 related

‘간택’ 김민규, 첫 왕 역할 도전 ‘합격점’

글자크기
배우 김민규가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으로 첫 왕 역할에 도전,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민규는 14일 첫 방송된 TV CHOSUN 특별기획 ’간택-여인들의 전쟁‘에서 괴한들에게 총을 맞고 구사일생으로 살아난 조선의 왕 이경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방송에서 이경은 괴한들의 피습에서 살아난 후 사망한 중전 강은기(진세연 분)의 시신을 보고 오열해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어 피습사건의 배후를 밝히고자 직접 정보상을 찾아가는 한편, 대역죄인의 누명을 쓰고 하옥된 중전의 부친 강이수(이기영 분)을 살리기 위해 직접 파옥을 명하는 이경의 이야기가 그려지며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특히, 김민규는 강렬한 눈빛과 중저음 보이스로 이경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 시켰다. 사랑하는 중전을 잃게 된 왕의 슬픔과 분노를 섬세하게 표현해 내며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서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안겼다.

김민규가 앞으로 ’ 간택-여인들의 전쟁‘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