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12761 0512019121656912761 05 0506001 6.0.21-HOTFIX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6456704000 1576456717000

유영실 감독, 서울시청 여자축구팀 새 사령탑 선임

글자크기
뉴스1

서울시청 여자축구팀이 유영실 감독(오른쪽)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여자축구 서울시청이 유영실 감독 체제로 새 출발을 시작한다.

서울특별시체육회(회장 박원순)는 서울시청 여자축구팀 신임 사령탑으로 유영실 감독을 선임했다고 16일 밝혔다.

유영실 감독은 1992년부터 2008년까지 대표선수로 활약했으며 은퇴 후 지도자로 변신한 뒤 2009년부터 2015년까지 동산정보산업고등학교 코치와 감독을 거쳐 최근까지 서울시청 코치와 대덕대학교 감독을 역임했다.

유 감독은 지난달 화천에서 열린 2019 추계한국여자축구연맹전에서 대덕대학교를 준우승으로 이끄는 등 탁월한 지도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대한축구협회로부터 올해의 지도자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여자 축구계에서 잔뼈가 굵은 유 감독 선임을 시작으로 서울시청 여자축구팀은 더욱 강한 팀으로 거듭나기 위한 정비를 마치고 내년 시즌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유영실 감독은 "서울시청 여자축구팀의 감독을 맡게 돼 기쁘면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있다"며 "'내가 보낸 오늘이 나의 미래다'라는 신조로 선수들과 가깝게 소통하면서 최선을 다해 최고의 팀워크를 갖춘 팀으로 이끌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서울시청 관계자는 "유영실 감독은 여자축구 발전에 대한 열정과 의지가 각별하다. 서울시청 여자축구팀의 활력을 일으키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lastuncle@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