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07868 0042019121656907868 04 0401001 6.0.21-HOTFIX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76423992000 1576425129000

캐리 람, 오늘 시진핑 만나...재신임 여부 주목

글자크기

캐리 람, 오늘 시진핑·리커창과 잇따라 만나

재신임 여부 주목…일부에서 행정장관 교체 전망

혼란 막기 위해 교체 없을 것이란 관측도 있어

시위 대응 방안과 입법회 선거전략 지침 내릴 듯


[앵커]
홍콩 시위 사태가 7개월째 이어지는 가운데 베이징을 방문한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이 오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만납니다.

구의원 선거에서 참패한 상태에서 람 장관이 재신임을 받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보도에 김형근 기자입니다.

[기자]
캐리 람 행정장관은 시진핑 주석과 리커창 총리를 잇따라 만납니다.

중국 지도부에게 올 한해 업무보고를 하는 자립니다.

[캐리 람 / 홍콩 행정장관 : 이번 방문의 목적은 지난 1년 동안 홍콩에서 있었던 일, 정부가 해왔던 일, 정부가 새해에 하고 싶은 일 등을 충분히 설명하기 위한 것입니다.]

가장 주목되는 건 람장관에 대한 재신임 여부입니다.

일부에서는 중국 지도부가 행정장관을 교체할 것이라고 전망합니다.

홍콩 시위가 7개월째 이어지고 있는 데다 지난달 구의원 선거에서 친중파 진영이 참패했기 때문입니다.

반대 의견도 있습니다.

홍콩 정국에 더 큰 혼란을 불러올 수 있기 때문에 행정장관 교체는 없을 것이라는 얘기입니다.

앞서 지난달 4일에는 시 주석이 람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재신임을 천명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 지도부가 람 장관을 재신임할 경우 향후 시위 대응 방안과 내년 9월 입법회 선거 전략 지침을 내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또 국가보안법 추진을 지시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재야단체 연합 '민간인권전선'은 새해 첫날 대규모 집회를 예고했습니다.

홍콩 정부가 아직 행정장관 직선제 등 5대 요구를 수용하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 투쟁을 계속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형근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지금 YTN뉴스레터 구독하면 백화점 상품권을 드려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