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00961 0242019121556900961 03 0304001 6.0.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84102000 1576384110000 related

구자경 LG 명예회장 별세..향년 94세

글자크기

14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장례는 비공개

LG 2대 회장으로 25년간 그룹 이끌어

2015년까지 LG복지재단 이사장 지내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종호 기자] 구자경 LG(003550)그룹 명예회장(사진)이 지난 14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4세.

구 명예회장은 럭키금성(현 LG) 창업주인 고(故) 구인회 회장의 장남이다. 1969년 부친이 별세하자 이듬해 LG그룹 2대 회장을 맡아 25년간 그룹을 이끌었다.

특히 그는 전문경영인 중심의 ‘자율과 책임 경영체제’를 확립, 취임 당시 매출 260억원이었던 그룹을 38조원 규모로 키웠다.

구 명예회장은 만 70세이던 1995년 스스로 회장에서 물러나 장남인 고 구본무 회장에게 총수직을 물려줬다. 이후 경영에는 일절 간섭하지 않았다. 2015년까지 LG복지재단 이사장직을 유지하면서 사회공헌활동에만 전념해왔다.

구 명예회장의 빈소는 서울 시내 한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고인과 유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 가족장으로 간소하게 치러진다. 4일장으로 발인은 오는 17일 오전이다.

상주인 구본능 회장과 구본식 LT그룹 회장, 동생 구자학 아워홈 회장, 손자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소수 직계 가족들만 빈소를 지키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