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00865 0562019121556900865 06 0602001 6.0.2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83674000 1576393027000 related

손예진·현빈의 '로코 귀환'…'사랑의 불시착 '시청률 1위 올라 대박 조짐

글자크기
세계일보

배우 현빈(위에서 두번째 사진)과 손예진(맨 위 사진 가운데)이 로맨틱 코미디마로 안방극장에 전격 복귀해 큰 화제를 모은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이 첫방송부터 시청률 1위라는 기염을 토해냈다.

세계일보

지난 14일 오후 첫 방영된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의 시청률이 6%를 돌파했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첫방송은 평균 6.1%(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 기준), 순간 최고 7.3%로 각각 집계돼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오르며 대박을 예고했다

세계일보

사랑의 불시착’은 첫회부터 독특한 설정과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시청자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세계일보

전날 방송에선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중 돌풍에 휩쓸리는 사고로 비무장지대에 불시착한 남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우연히 그녀를 발견한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극중 현빈은 북한군 장교 정혁의 절제된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손예진은 재벌 3세이자 당당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발산하는 세리 역을 사랑스럽게 연기해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매주 토·일요일 오후 9시에 방영된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사진= tvN ‘사랑의 불시착’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