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900809 0562019121556900809 06 0601001 6.0.2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83293000 1576392773000 related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로코 커플'의 극적 귀환

글자크기
세계일보

한때 열애설이 불거졌던 배우 현빈(위에서 두번째 사진 오른쪽)과 손예진(〃 〃 〃 왼쪽)이 주연으로 함께해 화제를 모은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이 첫방송부터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4일 처음 방영된 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케이블과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 플랫폼에서 가구 평균 6.1%, 최고 7.3%를 기록하며 케이블과 종합편성을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선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중 돌풍에 휩쓸리는 사고로 비무장지대에 불시착한 남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우연히 그녀를 발견한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현빈은 북한군 장교 정혁의 절제된 모습을 보여줬다.

세계일보

또한 손예진은 재벌 3세이자 당당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발산하는 세리 역을 사랑스럽게 연기했다.

리정혁과 윤세리의 강렬한 첫 만남은 물론이고, 북한에 도착한 세리를 위기에서 구해주는 순간마다 빛을 발했던 정혁의 다정한 목소리와 눈빛은 두 사람의 사랑이 본격적인 전개를 보일 것으로 기대케 하기에 충분했다.

그동안 여러 작품을 통해 ’명불허전 로맨틱 코미디 남신’, ’멜로 장인’으로 불리며 ’믿보배’(믿고 보는 배우)로 저력을 보여왔던 현빈이기에 '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어떤 색다른 매력으로 시청자를 매료시킬지 관심이 더해진다.

세계일보

첫방송에서 등장부터 차별화된 아우라를 풍기며 시선을 강탈한 세리는 극중 대한민국 최고 셀럽이자 재벌 3세인 하이클래스다.

자신을 둘러싼 스캔들에 눈 하나 깜짝 않고 오히려 파파라치 컷에서 착용한 귀걸이와 가방, 구두 등을 적극 홍보하는 뛰어난 사업 수완을 자랑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매주 토·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사진=tvN ’사랑의 불시착’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