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8895 0142019121556898895 03 0304001 6.0.2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73614000 1576373619000 related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빈소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15일 서울 시내 한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빈소에는 고인과 유족들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최대한 조용하고 차분하게 치르기로 하여 '비공개 가족장'으로 치러지고 있다. 장례식장 앞으로 가림막이 설치되어 그 위로 '차분하게 고인을 애도하려는 유족의 뜻에 따라 조문과 조화를 정중히 사양한다'는 내용이 적혀 있다. 장례는 4일장으로 치러지고 발인은 17일 오전이다. 사진=박범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5일 서울 시내 한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빈소에는 고인과 유족들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최대한 조용하고 차분하게 치르기로 하여 '비공개 가족장'으로 치러지고 있다.

장례식장 앞으로 가림막이 설치되어 그 위로 '차분하게 고인을 애도하려는 유족의 뜻에 따라 조문과 조화를 정중히 사양한다'는 내용이 적혀 있다. 장례는 4일장으로 치러지고 발인은 17일 오전이다. 사진=박범준 기자

artpark@fnnews.com 박범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