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8171 0102019121556898171 06 0601001 6.0.22-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70114000 1576370466000 related

‘정글의 법칙’ 전소미 매튜, 최초 부녀 출연 “알콩달콩 친구美”

글자크기
[서울신문 En]

서울신문

‘정법’ 전소미 매튜 부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전소미가 차세대 정글 여전사를 예고했다.

전소미는 14일 오후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 편에서 아버지 매튜 다우마와 함께 정글 생존기를 시작했다.

전소미는 아버지 매튜에 대해 “친한 친구 같다”며 “엄마보다 더 솔직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매튜 역시 어떤 상황에서도 전소미를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추크 외딴섬에 조난당한 전소미 일행은 갈증을 채우기 위해 코코넛을 따야 했다. 전소미는 아버지 매튜가 자신을 위해 다치면서까지 나무 위 코코넛을 따려고 하자 속상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어 아버지가 가져온 코코넛을 보며 “아빠의 사랑이 느껴졌다”며 애틋한 사랑을 표현했다. 또한 “이렇게 달콤할 줄 몰랐다”며 달콤한 코코넛워터 먹방을 선보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전소미는 태권도 공인 4단인 만큼 운동으로 다져진 걸크러쉬 활약을 보여줬다. 동갑내기 한현민과 게 잡기에 직접 나서며 차세대 여전사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