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7540 0242019121556897540 03 0301001 6.0.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66200000 1576366206000 related

내년 저성장·저물가 벗어날까…文정부 4년차 경제정책 청사진 '주목'

글자크기

[주간전망대]12월 16~20일 경제부처 주요 일정

19일 2020년 경제정책방향.. 성장률 전망치 주목

가계금융·복지 조사결과 발표, 소주성 성적표 눈길

이데일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2월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7차 경제활력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기재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이데일리 이진철 기자] 이번주(12월 16~20일)에는 문재인정부 4년차 경제정책 청사진이 담긴 내년 경제정책방향 발표에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문재인정부의 ‘소득주도성장 성적표’라고 할 수 있는 가계의 빚 부담, 소득 양극화 수준이 담긴 가계금융·복지 조사결과가 나온다.

◇ 내년 성장률 전망 ‘주목’, 소득 양극화 수준 통계 발표

정부는 19일 ‘2020년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3일 홍남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으로부터 최근 경제상황을 진단하고 2020년 경제정책방향의 주요과제 및 경제전망에 대해 보고를 받았다.

관심은 정부가 제시할 내년 경제성장률이다. 정부는 지난 7월 발표한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서 올해와 내년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2.4∼2.5%, 2.6%로 각각 제시한 바 있다. 하지만 올해 미·중 무역분쟁 고조와 일본 수출규제 등으로 대외여건이 예상보다 악화하면서 올해 성장률 2% 달성이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제기되고 있다.

17일에는 ‘2019년 가계금융·복지 조사’ 결과가 공개된다. 이는 통계청, 한국은행, 금융감독원이 지난 3월31일부터 4월17일까지 전국 2만여 가구를 대상으로 면접 또는 인터넷 조사를 한 것이다. 가구별 자산·부채·소득·지출·원리금 상환액 등을 조사한 것으로 소득 양극화 수준을 측정하는 대표적인 통계다.

작년 12월 발표를 보면 작년 3월 말 기준으로 가구당 평균 부채는 1년 전보다 6.1% 증가한 7351만원으로 역대 최대 수준이었다. 근로형태별로 보면 자영업자 가구의 부채가 1억439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세대별 평균 부채 증가율은 40대가 14.6%로 가장 크게 늘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5개국 중 지니계수는 31위, 5분위 배율은 31위, 상대적 빈곤율은 33위로 최하위권이었다. 연간 평균소득(균등화 처분가능소득 기준)은 5분위(상위 20%)가 6460만원(월 538만원)이었지만 1분위(소득 하위 20%)가 923만원(월 77만원)에 그쳤다.

◇ 한은, 물가안정목표 보고서 ‘눈길’

한국은행은 18일 물가안정목표 운영상황 점검 보고서를 발표한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지난 9월 마이너스를 기록한 상황에서 저물가가 지속하는 배경에 관한 한은의 분석이 담길 전망이다.

한은은 작년 말 물가안정목표를 2%로 설정하면서 연 2회 물가안정목표 운영상황 점검 보고서를 발간해 물가 상황에 관한 국민 이해도를 높이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은은 17일 3분기 기업경영분석 결과를 공개한다. 한은의 기업경영분석 통계는 상장기업 외 비상장 외부감사대상 법인기업도 대상으로 한다. 앞서 공개된 코스피 상장사 579개사(12월 결산법인)의 3분기 누적 실적 기준 매출액 대비 영업이익률은 5.53%, 매출액 대비 순이익률은 3.66%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각각 3.53%포인트, 3.07%포인트 떨어진 수치다.

한은은 20일 11월 생산자물가지수 통계를 내놓는다. 10월 생산자물가는 전년 동월 대비로 0.6% 내리며 4개월째 하락세를 이어갔다.

통계청은 16일 ‘가족의 변화’를 보여주는 장래가구추계 시도편(2017~2047)’을 발표한다. 지난 9월 발표람 전국 단위 장래가구특별추계(2017∼2047년)에 따르면 1인 가구가 2017년 558만3000가구(28.5%)에서 2047년 832만 가구(37.3%)로 급증한다. 2047년에 전통적 형태인 부부+자녀 가구보다도 1인 가구가 더 많아진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0일 경북 상주에서 스마트팜 혁신밸리 착공식을 개최한다.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스마트팜 청년 창업보육센터, 임대형 스마트팜, 실증단지를 조성하고 청년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사업이다. 김제·상주를 1차, 밀양·고흥은 2차 혁신밸리로 각각 선정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