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7345 0182019121556897345 03 0301001 6.0.21-HOTFIX 18 매일경제 41634589 false true false false 1576363605000 1576376166000 related

미중 무역합의 훈풍에 한국은행 금리인하 내년 하반기로?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선행지표에서 반등 기미가 보이고 대내외 경제 여건의 불확실성이 해소되면서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추가 인하가 늦춰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최근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상에 합의하면서 세계 경제를 압박해온 미중 갈등을 둘러싼 불확실성이 완화될 것이라는 기대가 커지고 있다. 최종 합의까지는 갈 길이 멀지만, 협상의 향방을 알 수 없어 투자심리가 얼어붙었던 점을 고려하면 국내외 경제에는 플러스 요인이 될 전망이다.

최근 금융시장에서는 한은이 금리 인하에 보다 신중히 접근할 것이라는 전망이 힘을 얻고 있다. 한은이 내년 하반기부터 반도체 수출, 기업 설비 투자가 회복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10월만 해도 내년 상반기에 기준 금리가 연 1.00%로 내려갈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었던 기류에서 적지 않은 변화가 인 셈이다.

연합인포맥스에 따르면 지난 10월에는 19개 금융기관 가운데 14곳이 상반기 금리 인하를 전망했으나 11월 들어서는 금리 인하를 예상한 곳이 16곳 가운데 절반 이하인 6곳으로 감소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 메릴린치(BAML)도 지난달 발표한 보고서에서 한은이 내년 1분기에 금리를 내린다는 기존 전망을 철회하고 하반기에나 금리 조정에 나설 것이라고 내다봤다.

다만 미중 1단계 무역합의 타결이 한국 경기 회복 속도를 어느 정도 가속할지에 따라 기준금리 조정 시기가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