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7181 0232019121556897181 04 0403001 6.0.22-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60722000 1576360732000

므누신 "미·중 1단계 무역 합의, 글로벌 성장에 좋아"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이 미·중 1단계 무역 합의에 대해 "역사적(인 합의)"라고 평가하고 "미국뿐 아니라 글로벌 성장에도 매우 좋을 것"이라고 14일(현지시간) 말했다.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도하포럼에 참석한 므누신 장관은 CNBC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중국과의 부분적인 합의는 무역 어젠다의 많은 이슈들을 해결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것(1단계 합의)이 미국 농산물과 상품에 대한 중국의 약속 뿐아니라 지식재산권, 기술이전(강요 문제), 구조적인 농업 이슈, 금융서비스, 통화 등을 다루고 있다"고 강조했다.


므누신 장관은 또 "미국이 중국에 개방되어 있던 아주 오랜 기간 동안 중국은 미국에 개방돼 있지 않았고 매우 강한 제약이 있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세계 1,2위 거대 경제 사이에서 더 많은 무역 교류가 있어야하고 이를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이번 합의가 미국 뿐 아니라 세계 경제에도 도움이 될 것이란 점을 언급했다.


미국과 중국은 전날 1단계 무역 합의에 합의했다고 각각 발표했다. 양국은 최종 서명을 남겨두고 있으며,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가 내년 1월 첫째 주에 서명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합의에 따라 중국은 미국산 농산물 구매를 확대하기로 했다고 밝혔고,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중국이 기존보다 향후 2년에 걸쳐 320억달러(약 37조5040억원) 규모의 미국산 농산물을 추가 구매하기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또한 전반적으로 중국이 중요한 구조적 변화와 향후 2년간 제조업, 에너지, 농업, 서비스 등 4개 분야에 집중해 2000억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서비스의 추가 구매를 약속했다고 말했다. 다만 중국은 농산물을 포함한 미국산 제품의 구체적이 구매 규모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고 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