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6843 0042019121556896843 04 0401001 6.0.22-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76350979000 1576352529000

파키스탄 '변호사 병원 난동'에 총리 조카 포함 논란

글자크기

최근 환자 사망까지 불러온 파키스탄 변호사들의 '병원 난동 사건'에 현직 총리의 조카가 연루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영국 BBC와 현지 매체에 따르면 지난 11일 파키스탄 동부 라호르의 한 심장병원에서 난동을 부린 변호사 수백 명 가운데 임란 칸 총리의 조카가 포함됐습니다.

변호사들은 당시 병원으로 몰려가 집기와 창문을 부수고 총까지 쏘는 등 폭력을 휘둘렀습니다.

이로 인해 의사 등 의료진은 급히 몸을 피했고 혼란의 와중에 방치된 중환자 가운데 3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변호사들은 동료가 해당 병원의 의사로부터 폭행당한 뒤 관련 영상이 퍼지자 병원으로 몰려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칸 총리는 당국에 철저한 조사를 지시하면서 "병원 공격은 매우 수치스러운 일"이라고 말했지만 이후 조사 과정에서 자신의 조카가 사건에 연루됐다는 것이 드러났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지금 YTN뉴스레터 구독하면 백화점 상품권을 드려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