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6597 0372019121456896597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33989000 1576333998000 related

첫방 ‘간택’ 조총 피습당한 김민규 깨어났다→첫사랑 진세연으로 밝혀져

글자크기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헤럴드경제

사진=TV조선 방송 화면 캡쳐


피습 당한 김민규가 깨어났다.

14일 첫방송된 TV조선 ‘간택-여인들의 전쟁’ 에서는 김민규가 첫사랑을 위해 직접 중전 간택에 참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친영길에 조총을 든 괴한에게 피습을 당한 이경(김민규 분)은 사망을 선고받았다.

한편 무녀 강은보(진세연 분)는 액막이 교대를 위해 이경의 처소를 찾았고 이경의 시신에 다가갔다.

강은보가 들고 있던 촛불에서 이경의 팔로 촛농이 떨어졌고 이경의 머리를 만지던 강은보의 손을 잡으며 이경이 깨어났다.

이경이 깨어난 순간 시간은 중전 간택 전으로 거슬러 올라갔다.

이경은 첫사랑과 맺어지기 위해 대왕대비(정애리 분)에게 “소손도 직접 간택에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간택 날이 다가왔고 이경이 기다리던 첫사랑은 강은보인 것으로 밝혀졌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