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96081 0912019121456896081 06 0602001 6.0.22-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76324498000 1576324506000 related

'놀라운 토요일' 안현모 "라이머, 카메라 앞에서 체면 차려"

글자크기
더팩트

14일 방송된 '놀라운 토요일'에는 라이머 안현모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tvN '놀라운 토요일'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라이머와 방송 호흡 안 맞아"

[더팩트|박슬기 기자] '놀라운 토요일' 브랜뉴뮤직의 수장 라이머 통역가 안현모 부부가 티격태격 케미로 관심을 받았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라이머 안현모 부부가 출연했다. 본격적인 게임이 시작되기 전 안현모는 "라이머와 방송 호흡이 잘 맞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라이머가 평소엔 재밌고 따뜻한데 카메라 앞에선 무게 잡고 체면 차리려고 한다"며 "오늘도 그럴까 봐 집중이 안 될 것 같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라이머의 고집이 세다고 했다.

더팩트

라이머는 "피오, 지코, 박경, 민호 등을 발굴했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tvN '놀라운 토요일'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현모는 "남편은 실패가 없었던 사람이다. 실패했어도 성공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라이머는 "피오도 처음 발굴할 때 성공할 것이라는 확신이 있었다. 지금 보면 잘 돼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피오는 "저뿐만 아니라 지코와 송민호, 박경도 발굴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라이머와 안현모는 2017년 결혼해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해 부부애를 자랑했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