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88652 1092019121356888652 04 0401001 6.0.21-HOTFIX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6237964000 1576238207000

“러, 불법 체류 北노동자 추방 강화…안보리 결의 이행”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 결의에 따라 해외 근로 북한 노동자의 송환 시한이 오는 22일로 다가온 가운데 러시아 극동 지역 사법당국이 불법 체류 북한인 추방 조치를 강화했다고 현지언론이 전했습니다.

현지 인테르팍스 통신은 13일(현지시간) 자체 소식통을 인용해 "체류 허가 기간이 끝나 불법 체류 중인 북한인들에 대한 추방 조치가 강화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소식통은 러시아 당국의 이같은 움직임이 안보리 결의 이행과 연관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안보리는 지난 2017년 12월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장거리 미사일 '화성-15형' 발사에 대한 응징으로 해외 북한 노동자들을 2019년 말까지 모두 송환시키도록 규정한 대북 제재 결의 2397호를 채택한 바 있습니다.

이행 기간은 결의안 채택일부터 24개월로 올해 12월 22일까지이며 유엔 회원국은 이행 여부를 내년 3월 22일까지 최종 보고해야 합니다.

최종 시한을 앞두고 귀국을 서두르는 북한인들의 행렬도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져 러시아와 북한을 연결하는 열차 승차권이 올해 말 기간까지 완전히 매진된 것으로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성래 기자 (pasura@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