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77482 0442019121356877482 06 0601001 6.0.22-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76204900000 1576205049000 related

이용식 딸 수민 양, 39kg 감량한 이유는?..."예뻐지려는 목적 아냐"

글자크기
SBS funE

[SBS funE l 강경윤 기자] 개그맨 이용식이 8년 만에 얻은 딸 수민 양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채널A '행복한 아침'에 출연한 이용식은 "8년 반 동안 아이가 없었다. 5년까지는 참았다. 6년째가 되니까 불안하고 7년이 되니까 '왜 이러지?' 싶었다. 검진을 해도 임신이 안 되는 이유를 모르겠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전국에 있는 내로라하는 한약방에서 한약을 보내줬다. 어머니와 장모님은 모든 종교를 총동원해서 기도를 하셨다. 두 달 반 만에 제 아내가 아이를 가졌다."면서 "나에겐 기적의 딸이다"라고 말했다.

이용식은 과거 딸 수민 양과 종종 방송에 동반 출연하기도 했다. 당시 수민 양은 아버지를 쏙 빼닮은 통통하고 깜찍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용식이 이날 방송에서 공개한 수민 양의 최근 모습은 과거와는 사뭇 달랐다. 체중이 80kg에 육박했던 과거와 달리 수민 양이 다이어트에 성공했기 때문.

이용식은 "아버지가 심근경색으로 돌아가시고 보름 뒤에 내가 쓰러졌다. 그때 딸이 수술이 끝날 때까지 수술실 앞에서 기도를 하겠다고 했다. 딸의 눈을 보고 나서 이게 가족의 힘이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이용식은 딸이 건강을 이유로 39kg을 감량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딸이 '내가 왜 살 뺀 줄 알아?'라고 묻더라. 그래서 '예뻐지려고'라고 대답했더니 '우리 DNA도 살 뺄 수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고 했다."고 강조했다. 이용식은 "그래서 난 새해부터 꼭 살을 빼려고 한다"고 열정을 다졌다.

kykang@sbs.co.kr

스타들의 생생한 사진 - 생생포토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