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50254 0032019121256850254 02 0201001 6.0.22-RELEASE 3 연합뉴스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576114966000 1576129622000 related

'신속대응이 인명피해 막아' 어린이 태운 통학차량 화재(종합)

글자크기
연합뉴스

불타고 있는 유치원 통학버스
(광주=연합뉴스) 12일 오전 8시 25분께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유치원 통학 차량에 불이 나고 있다. 차량에 타고 있던 어린이 2명과 인솔교사, 운전자 등은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광주 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어린이들을 태운 통학 차량에서 불이 났지만, 운전기사와 인솔 교사가 신속히 대응해 인명피해를 막았다.

12일 오전 8시 25분께 광주 북구 용봉동의 한 아파트 앞 도로를 지나던 유치원 통학 차량에서 불이 났다.

차량에는 운전원, 인솔 교사, 어린이 2명(5세, 7세)이 타고 있었으나 불이 번지기 전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어린이들을 태우기 위해 운행 중에 차량에서 연기가 치솟자 갓길에 대피한 직후 불길이 치솟아 25인승 통학 차량이 전소했다.

연합뉴스

불타고 있는 유치원 통학버스
(광주=연합뉴스) 12일 오전 8시 25분께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유치원 통학 차량에 불이 나고 있다. 차량에 타고 있던 어린이 2명과 인솔교사, 운전자 등은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광주 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iny@yna.co.kr



조사 결과 운전원은 어린이를 태우기 위해 차량을 운행하던 중 창문 틈을 통해 타는 냄새가 나고, 차량 앞에서 불꽃이 치솟는 것으로 목격하고 차량을 갓길에 세운 것으로 드러났다.

인솔 교사는 동승한 어린이 2명을 신속히 차량 밖으로 신속히 대피시키고, 119에 신고했다.

이들이 모두 차량에서 대피한 후 불길이 거세져 차량 전체로 번졌으나,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진화됐다.

연합뉴스

유치원 통학버스 화재 진화
(광주=연합뉴스) 12일 오전 8시 25분께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유치원 통학 차량에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차량에 타고 있던 어린이 2명과 인솔교사, 운전자 등은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광주 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iny@yna.co.kr



경찰과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