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8040 0032019121256848040 02 0202006 6.0.2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11651000 1576115340000 related

정선 백석산 산불 50% 진화…국유림 2㏊ 이상 소실 추정(종합)

글자크기

인력 160여명·헬기 7대 투입 진화 총력…강풍주의보 모두 해제

연합뉴스

밤새 이어지는 정선 산불
(정선=연합뉴스) 지난 11일 오후 7시 18분께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12일 오전까지 이어져 산 정상 부근에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2019.12.12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정선=연합뉴스) 임보연 박영서 기자 = 지난밤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절반가량 진화됐다.

동부지방산림청 등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12일 현재까지 진화율은 50%로 2㏊(2만㎡)가 넘는 국유림이 탄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백석산 정상 부근에는 150m가량의 산불 띠가 형성돼 있다.

당국은 산불진화대와 공무원, 소방대원 등 인력 160여 명과 헬기 7대를 투입해 진화하고 있다.

산불 현장에는 바람이 초속 2∼3m로 불고 있으며 습도는 50∼60%인 것으로 전해졌다.

산림당국은 밤사이 바람이 잦아든 데다 기압이 낮아 산불이 크게 확산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

연합뉴스

밤새 이어지는 정선 산불
(정선=연합뉴스) 지난 11일 오후 7시 18분께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12일 오전까지 이어져 산 정상 부근에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2019.12.12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현장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지상 영상전송 장치를 통해 확인한 결과 현재 불길은 번지지 않고 연기만 나는 상태이어서 이른 시간 안에 진화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백석산 산불은 전날 오후 7시 18분께 7부 능선에서 발생, 정상으로 번지면서 200m가량 띠를 형성했으나 산지 전역에 건조주의보에 강풍·한파주의보까지 발효된 데다 임도와 차도가 없는 등 산세가 험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산림당국은 밤사이 진화인력 20여 명을 투입해 산불 현장 주변에 방화선을 치고 불길 확산을 막았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오전 9시를 기해 강원 산지와 동해안, 태백, 정선평지에 내려졌던 강풍주의보를 해제했다.

연합뉴스

밤새 이어지는 정선 산불
(정선=연합뉴스) 지난 11일 오후 7시 18분께 강원 정선군 북평면 나전리 백석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12일 오전까지 이어져 산 정상 부근에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2019.12.12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limb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