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7894 0532019121256847894 04 0401001 6.0.22-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11242000 1576111357000

중·러, 유엔서 대북제재 완화 필요성 한목소리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김중호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과 러시아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에서 한 목소리로 대북 제재 결의 완화를 주장하고 나섰다.

장쥔(張軍) 유엔주재 중국 대사는 11일(현지시간) '북한 미사일 이슈'를 논의하기 위해 소집된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가능한 한 빨리 대북 제재 결의의 '가역(reversible) 조항'을 적용해 조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장 대사는 "대북제재는 그 자체로서 목적이 아니라, 목적을 이루는 수단일 뿐"이라며 "지금은 한반도 이슈의 정치적 해법을 찾는 게 매우 긴급하다"고 말했다.

특히 건설적인 대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인도주의적 위기를 악화시키는 제재조항부터 완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바실리 네벤쟈 주유엔 러시아 대사는 "(북한에) 상응하는 어떤 것을 제공하지 않은 채 어떤 것에 동의하도록 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면서 "제약들을 단계적으로 완화하는 로드맵을 마련하는 게 필수적"이라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