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4686 0182019121256844686 06 0601001 6.0.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101663000 1576101726000 popular

이윤지 “조심스러웠던 유산 고백, 진심어린 응원 감사”(전문)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배우 이윤지가 심경을 고백했다.

지난 11일 이윤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겨주신 모든 글을 읽으며 목이 메긴 처음”이라며 응원해준 팬들에게 글을 남겼다.

이어 “저에게 어려운 시간이었지만, 나보다 더 먼저 겪었을 여린 엄마들의 마음이 생각나고, 지금도 나보다 더 힘들게 겪고 있을 또 다른 엄마들의 마음이 생각나 조심스러웠던 방송에서의 고백이었다”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배우 이윤지가 심경을 고백했다. 사진=이윤지 인스타그램


그러면서 이윤지는 “사실 이 글조차도 조심스럽지만 오늘 저의 두서없이 뜨거운 마음이 이 밤, 그대들에게 조금이나마 따스함 되기를”이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앞서 이윤지는 지난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세 번의 유산을 고백했던 바 있다.

▶이하 이윤지 인스타그램 글 전문.

딸아이를 재운 이 시각.

일부러 찾아와 남겨주신 모든 글을 읽으며 목이 메긴 처음입니다.

라돌이가 찾아와 주기까지 분명 저에게 어려운 시간이었지만, 나보다 더 먼저 겪었을 여린 엄마들의 마음이 생각나고, 지금도 나보다 더 힘들게 겪고 있을 또 다른 엄마들의 마음이 생각나 조심스러웠던 방송에서의 고백이었습니다.

응원, 감사히 받겠습니다.

그리고 진심어린 마음으로 응원을 돌려드립니다.

아이를 갖고, 낳고, 키우고. 이제 갓 만 4년을 넘긴 엄마이니, 제가 알고 느끼는 것은 딱 그만큼뿐입니다만, 라니, 라돌이 엄마로.. 늘 제 자리에서 성실히 부딪히고. 함께 고민하며 살겠습니다..

사실 이 글조차도 조심스럽지만 오늘 저의 두서없이 뜨거운 마음이 이밤, 그대들에게 조금이나마 따스함 되기를.

그리고 다시 내일 힘을 내어 보기를!..... #기도 /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