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44464 1132019121256844464 06 0601001 6.0.2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99561000 1576100411000 related

방은희, 두 번째 이혼 심경 “밥 먹는데 숨이 막혔다”

글자크기
쿠키뉴스

방은희가 두 번째 이혼 심경을 밝혔다.

11일 밤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30년 차 연기파 배우 방은희의 이야기가 담겼다.

방은희는 2003년 첫 번째 이혼을 한 뒤 2010년 소속사 대표와 결혼했지만 지난 달 두 번째 이혼을 택했다.

방은희는 '건방지게 제가 제 아들한테 아빠가 있어야 된다는 생각을 했다'며 '이 사람이면 두민이 아빠가 되어주지 않을까 했다'고 재혼을 결심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아빠로서는 괜찮은데 남편으로는 너무 사는 게 서로 다르고, 너무 바쁘고, 같이 대화할 시간도 없고, 같이 밥 먹을 시간도 없고 그랬다'며 부부 사이 갈등이 있었음을 드러냈다.

방은희는 '가족들과 밥을 먹는데 숨이 막혔다. 어느 날 생각해보니 제가 제 스스로를 가둬놨더라. 남들한테 두 번째 결혼했으니까 행복하게 사는 모습 보여줘야지. 그런데 저는 안 행복하기 때문에 밖에 안 나오고, 일 없으면 안 나오고, 제가 제 속으로 더 가둬놓고, 제가 저를 더 점점 숨도 못 쉬는 투명한 병을 만들어놓고 있더라'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쿠키뉴스 김미정 skyfall@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