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31527 1022019121156831527 05 0506003 6.0.22-RELEASE 102 인터풋볼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576042761000 1576042772000

'월드클래스' 손흥민, 유럽 5대 리그 폼 랭킹 6위...EPL에서는 1위!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역시 월드클래스다. 이제는 '축구 도사'가 된 손흥민이 영국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 이 선정하는 유럽 5대 리그 폼(FORM) 랭킹에서 6위를 차지했고, EPL에서는 당당하게 1위에 올랐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 패배를 딛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고, 리그 6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의 활약에 전 세계가 들썩였다. 왼쪽 윙어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전반 초반부터 드리블로 상대 수비를 흔들었고, 전반 4분 만에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도우며 리그 7호 도움을 기록했다. 최고의 장면은 따로 있었다. 손흥민 커리어 최고의 득점이었다. 전반 32분 손흥민은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볼을 잡은 뒤 역습을 시작했다. 처음에는 동료들을 찾으며 앞으로 나갔지만 줄 곳이 마땅치 않자 자신이 직접 드리블로 치고 들어갔다. 중앙선 부근에서 속도를 올린 손흥민은 무려 7명을 제치고 페널티 박스까지 질주했고, 깔끔한 마무리로 인생 골을 터뜨렸다.

이 환상적인 득점에 전 세계가 찬사를 보냈다. 각종 랭킹에서도 상위권을 차지했다. 영국 '후스코어드닷컴'은 10일 유럽 5대 리그 폼 랭킹을 발표하면서 "메시가 유럽 랭킹에서 1위를 차지했고, 손흥민과 제임스 메디슨이 급격하게 올라왔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유럽 5대 리그 랭킹에서 6위를 차지했다. 1위는 리오넬 메시였고, 이 뒤를 티모 베르너, 디미트리 파예, 앙헬 디 마리아, 세바스티안 안데르손이 이었다.

리그 별로 보면 EPL 1위는 손흥민이었고, 라리가는 메시, 세리에는 라자 나잉골란, 분데스리가는 베르너, 리그앙은 파예였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 후스코어드닷컴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