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30939 0372019121156830939 06 0602001 6.0.21-HOTFIX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42055000 1576042061000 related

"'슈스케' 인연"..'가요광장' 허각X딕펑스 김태현, 오후 밝히는 꿀보이스 열전[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 캡처


허각과 김태현, 정은지가 꿀보이스를 뽐내며 오후를 밝혔다.

11일 방송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에는 딕펑스 멤버 김태현과 허각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허각과 딕펑스는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의 시즌2와 시즌4에 각각 출연했다는 공통점이 있었다. 그간 한 번도 만난 적이 없다가 이날 라디오 스튜디오에서 통해 처음 보게 됐다고.

서로의 이미지가 어땠는지 묻자 김태현은 "친구 분들이랑 친하신데 각이 형 너무 좋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고 그를 칭찬했다. 이에 정은지는 "진짜 친한 사람들은 그렇게 말 안한다"고 너스레를 떨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날 두 사람 모두 감기를 앓았다고 토로해 걱정을 샀다. 김태현은 "저는 완쾌한 것 같다. 지금 굉장히 좋은 상태"라고 밝혔고, 허각은 "저는 생방 징크스가 있다. 어제까지 괜찮다가 오늘 이런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그런가 하면, 허각은 최근 정은지와 듀엣곡 '이별은 늘 그렇게'를 가창한 바 있다. 정은지는 "이 노래가 듣기는 좋지만 부르기가 힘든 노래"라며 혀를 내두르자, 허각은 "저는 너무 힘들게 했는데 은지 씨는 너무 편하게 하더라. 녹음을 안 끝내신다. '더요, 더해볼게요' 한다"고 프로페셔널한 면모에 감탄했다.

정은지와 허각의 우정은 허각의 콘서트에서도 드러났다. 허각은 자신의 콘서트에 게스트로 와준 정은지에게 "서울 콘서트가, 은지씨가 와주셔서 너무 잘됐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정은지는 "피처링만 한다고 했는데 사기 당했다"고 재치 있게 받아쳐 입담을 뽐냈다.

허각이 "11월 9일, 10일 서울을 시작으로 크리스마스 이브날 대구, 말일에 대전에서 공연을 한다. 1월 11일에 마지막으로 은지 씨의 고향 부산에서 한다"며 "전화하겠다"고 또 한번 참석을 요청하자 정은지는 "그날 스케줄이 있을 것 같다"고 회피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딕펑스와 허각, 정은지는 상황극 연기를 하며 뮤직 스토리를 소개한 뒤 정답송과 오답송을 라이브로 부르며 꿀보이스를 선보였다. 끝으로 허각은 "오랜만에 라디오 하니까 너무 기분 좋다. 언제든지 불러달라"며 "두 아들 하원시키러 가겠다"고, 김태현은 "저도 즐거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