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30762 1072019121156830762 06 0602001 6.0.22-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576041720000 1576041845000 related

'보니하니'측, 최영수 미성년자 채연 폭행논란? "사실 아니니 걱정말라"[전문]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EBS '톡! 톡! 보니하니(이하 '보니하니')' 측이 '당당맨' 최영수(35)의 MC 채연(15) 폭행 논란에 "사실이 아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보니하니' 측은 11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어제 라이브 영상 관련해서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아 공지드립니다"며 "관련 논란은 전혀 사실이 아니니까 걱정 마세요"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더 이상의 추측과 오해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고 당부했다.

스포티비뉴스

10일 '보니하니' 측은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해당 방송에서 MC 채연이 '당당맨' 최영수 팔을 붙잡자, 최영수가 채연의 손길을 뿌리치며 주먹을 휘두르는 듯한 동작이 그대로 전파를 탔다.

이 영상은 SNS을 통해 빠르게 퍼졌고, 급기야 '보니하니 당당맨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이라는 제목으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됐다. 누리꾼들은 두 사람의 장난으로 보기에는 무리가 있다며 최영수가 스무 살이나 어린 채연을 폭행했다고 지적했다. '보니하니' 홈페이지와 SNS에는 최영수 사과와 하차를 요구하는 글이 쇄도했고, 제작진에게 피드백과 책임을 묻기도 했다.

다음은 '보니하니' 측의 입장 전문이다.

어제 라이브 영상 관련해서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아 공지드립니다.

관련 논란은 전혀 사실이 아니니까 걱정 마세요!

더 이상의 추측과 오해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