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30439 1132019121156830439 02 0201001 6.0.2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6041230000 1576042224000 related

송철호 울산시장 "눈 내릴 때 쓸어봐야 소용없어…때 기다리고 있다"

글자크기
쿠키뉴스

송철호 울산시장이 '청와대 하명수사 사건'과 관련해 처음 입장을 내놨다.

송 시장은 11일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0년 울산시 국가 예산 확보 기자회견에서 송병기 울산경제부시장 등 관련자들이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는 상황에 대한 입장을 밝혀달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때를 기다리다가 시민들에게 속 시원히 말씀드릴 날이 올 것'이라고 답했다.

송 시장은 '제가 가장 말단 졸병 생활을 할 때 최전방에서 깨달은 지혜가 있다'며 '눈이 펑펑 내릴 때는 그것을 쓸어봐야 소용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 여러분께 당부드린다. 저는 조금도 흔들리지 않고, 때를 기다리고 있으니 걱정하지 말라'고 밝혔다.

송 시장은 또 '한 말씀으로 제 심정을 표현하겠다'며 '진리가 너희를 자유롭게 하리라. 성경의 가르침이다'라고 성경 내용을 인용하기도 했다.

그는 자유한국당에서 공직선거법으로 송 시장을 고발한 데 대한 입장과 검찰 소환 조사에 응할 것인지, 청와대 행정관과 시장 선거 당시 공약을 논의한 적 있는지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다시 말씀드리는데 눈이 펑펑 내릴 때는 쓸 때를 기다려야 한다'며 '지금 쓸면 거기에 또 눈이 쌓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민수미 기자 min@kukinews.com

쿠키뉴스 민수미 min@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