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17336 1092019121156817336 04 0401001 6.0.22-RELEASE 109 KBS 56427063 false true true false 1575998802000 1575998806000

38명 탄 칠레 공군기 남극 가던 중 실종…추락 가능성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8명을 태우고 남극으로 향하던 칠레 공군기가 실종됐습니다.

칠레 군 당국은 남극 칠레기지 설비 점검을 위해 현지 시간 9일 오후 칠레 푼타 아레나스를 출발한 C-130 허큘리스 공군 화물기가 오후 6시13분쯤 교신이 끊겼다고 밝혔습니다.

연락이 끊긴 시점은 푼타 아레나스에서 611㎞ 떨어진 해상을 지날 때였습니다.

군 당국은 공군기에 공군과 육군 소속 탑승객과 기업체 소속 민간인 등 21명과 승무원 17명이 탑승했다고 밝혔습니다.

실종 7시간가량이 지난 뒤 칠레 공군은 실종 화물기의 위치와 생존자 유무를 아직 확인하지 못했다며,실종 이후 경과한 시간을 고려할 때 비행기가 추락했을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화물기가 교신이 끊긴 이후 비행을 계속했다고 하더라도 9일 자정을 넘긴 시점에 연료가 바닥났을 것이라고 공군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칠레 당국은 항공기와 선박을 동원해 공군기 교신이 끊긴 지점을 집중적으로 수색하고 있고, 이웃한 아르헨티나와 우루과이의 항공기와 선박도 구조 작업에 동참했습니다.

실종 당시 기상 상황은 양호했다고 당국은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환 기자 (happyjhl@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