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15910 0372019121056815910 06 0602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982447000 1575982459000 related

'유령을 잡아라' 김건우, 문근영에 "날 죽이지 않으면 네 동생을 죽일거다"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tvN '유령을 잡아라' 방송캡쳐


김건우가 문근영을 도발했다.

10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서는 유령(문근영 분)이 김이준(김건우 분)과 대립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경희(김정영 분)는 유령에게 "유진이 어딨는지 알려주면 이준이가 유진이 찾을수 없게 할 수 있어요?"라며 유진이의 위치를 말하려던 중 김이준을 발견하고 말을 멈췄다. 이에 김이준은 "엄마 왜 얘기를 하다 말아요"라고 말했다. 이어 유령은 김이준에게 "새롬이 일은 정말 미안해 내 잘못이야. 내가 유진이 보호자니까. 근데 그날은 정말 사고였어"라고 사과했다.

김이준은 "이것봐 남일은 이렇게 쉽다니까 사고? 네 동생이 그날 죽었어도 그런말이 나왔을까?"라며 "치유 되면 아무일도 없었던게 되는데 나까지 모른척 하면 우리 새롬이는 너무 불쌍하잖아. 너도 네 동생 보고싶지? 내가 네 동생 마지막으로 봤을때 얘기해줄까? 목이 졸려서 숨도 쉬기 힘들었을텐데 뭐라고 하길래 무슨 할말이 남았나 싶어서 잠깐 숨을 귀게 해줬거든 '언니'라고 했다. 쏴 내가 기회를 줄게 너도 날 죽이고 싶었잖아. 니가 날 지금 죽이지 않으면 니 동생이 죽을거다. 왜? 내 숨이 남아 있는한 내가 반드시 쫓아서 죽일거다"라고 유령을 도발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