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07014 0512019121056807014 06 0601001 6.1.3-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5959400000 1575959410000 related

김건모 측 "고소인 누군지도 몰라" vs 가세연 "다른 피해자도"(종합)

글자크기
뉴스1

SBS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가수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A씨를 대신해 지난 9일 오전 김건모를 상대로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가로세로연구소 측은 이날 오후에는 유튜브 방송을 통해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고, A씨 외에 김건모와 관련한 다른 피해자로부터도 연락이 왔다며 이 부분은 10일 알리겠다고 밝혔다. 반면 10일 김건모 측은 성폭행 의혹에 대해 재차 "사실무근"이라며, 이미 말한대로 법적 대응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김건모는 지난 6일부터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제기한 성폭행 의혹에 휘말린 상태다. 이날 가로세로연구소의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는 A씨의 발언을 바탕으로, 과거 김건모가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유흥주점에서 A씨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김건모 측은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성폭행 의혹 제기한 당일, 해당 주장에 즉각 반박하며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건모 측은 현재도 해당 주장은 사실 무근임을 주장하고 있다. 김건모는 지난 7일 인천 송도에서 콘서트 '김건모 25th Anniversary Tour-FINALE-인천'를 예정대로 개최했다. SBS ' 미운 우리 새끼' 측은 김건모가 성폭행 의혹에 대해 부인하고 있기에, 그가 이미 촬영해 놓았던 분량을 8일 오후 정상 방송했다.

이후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9일 A씨를 대리해 김건모를 강간 혐의를 수사해달라며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고소장을 내기 직전 취재진에 "고통의 시간을 지낸 피해자가 원하는 것은 김건모의 사실 인정과 솔직한 사과"라면서도 "김건모 측 회사에도 이 점을 전달했지만 고소할테면 해봐라 반응을 보여 고소장을 제출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 피해 사실에 대한 증거가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뉴스1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는 이날 유튜브 방송에서 '김건모 피해자 심경고백'이란 제목의 영상을 통해 고소인인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 인터뷰에서 A씨는 3년 만에 성폭행당한 사실을 공개한 이유에 대해 "가족들이 내 속도 모르고 '미운 우리 새끼'를 보며 즐거워하고 좋아하더라. 근데 날 강간할 때 입었던 티셔츠를 입고 TV에 나왔다. 그걸 보면서 괴로웠다. 가족에게도 말하지 못하는 정신적 고통이었다"라고 설명했다.

A씨는 김건모에게 바라는 점으로는 "돈을 바란 적은 단 한 번도 없다. 진정성 있는 공개 사과를 하고 앞으로 방송에서 두 번 다시 안 봤으면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용석 변호사는 A씨 외에 다른 피해자에게 연락이 왔다며 10일 추가 폭로도 예고했다.

이와 관련해 김건모 측 관계자는 10일 오후 뉴스1에 "계속 이야기하지만 성폭행 의혹은 사실 무근"이라며 "그래서 지금 고소인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고소가 들어갔다고 하니, 법적 대응할 것"이라며 "변호사도 이미 선임했다"라고 덧붙였다.
ichi@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