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804655 0672019121056804655 06 0601001 6.0.21-HOTFIX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956175000 1575956230000 related

'아내의 맛' 측 "함소원 부친상, 깊은 슬픔…방송 차질 NO"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진화, 함소원 /사진=아시아투데이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배우 함소원이 부친상을 당한 가운데 TV조선 ‘아내의 맛’ 제작진이 방송에는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10일 ‘아내의 맛’ 제작진은 “10일 새벽, 함소원 씨의 부친께서 지병으로 사망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함소원 씨의 부친은 베트남 참전 용사인 국가유공자로, 전쟁 상흔으로 인해 투병하던 끝 3년간 요양원에 계시다가 안타깝게 세상을 떠나게 됐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함소원 씨는 생전 아버지께 더 잘해드리지 못한 것을 안타까워하며 깊은 슬픔에 잠겨 있으며, 가족들 역시 고인을 추모하며 장례 준비에 여념이 없는 상태입니다”라며 “또한 함소원 씨와 남편 진화 씨가 동반 출연 중인 ‘아내의 맛’ 제작진과 출연진 역시 갑작스레 들려온 비보에 애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또한 “함소원 씨 부부는 오는 12일로 예정된 녹화에는 참여하지 못하지만, 시부모님과 함께한 베트남 여행기 등 이미 찍어 둔 촬영분이 남아 있어 향후 방송에는 차질이 없을 예정입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중앙보훈병원 2층 8호에 마련되어 있으며 12일 발인 후 현충원에 안장될 예정이다.

다음은 ‘아내의 맛’ 제작진 입장 전문.

금일(10일) 전해진 함소원 씨 부친상과 관련한 제작진 측의 공식입장을 전해드립니다.

지난 10일 새벽, 함소원 씨의 부친께서 지병으로 사망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함소원 씨의 부친은 베트남 참전 용사인 국가유공자로, 전쟁 상흔으로 인해 투병하던 끝 3년간 요양원에 계시다가 안타깝게 세상을 떠나게 됐습니다. 빈소는 중앙보훈병원 2층 8호에 마련되어 있으며 12일 발인 후 현충원에 안장될 예정입니다. 현재 함소원 씨는 생전 아버지께 더 잘해드리지 못한 것을 안타까워하며 깊은 슬픔에 잠겨 있으며, 가족들 역시 고인을 추모하며 장례 준비에 여념이 없는 상태입니다.

또한 함소원 씨와 남편 진화 씨가 동반 출연 중인 TV CHOSUN ‘아내의 맛’ 제작진과 출연진 역시 갑작스레 들려온 비보에 애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함소원 씨 부부는 오는 12일로 예정된 녹화에는 참여하지 못하지만, 시부모님과 함께한 베트남 여행기 등 이미 찍어 둔 촬영분이 남아 있어 향후 방송에는 차질이 없을 예정입니다.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가족께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 다시 한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TV CHOSUN ‘아내의 맛’제작진 및 출연진 일동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