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74679 1072019120956774679 06 0602001 6.0.22-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859680000 1575860059000 related

'슈돌' 장윤정♥도경완, '도플갱어' 남매 공개…이층집 인테리어도 눈길[TV핫샷]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장윤정 가족이 합류했다.

8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07회 ‘세상을 바꾸는 시간’ 편은 처음으로 오후 9시 15분에 시청자와 만났다. 이와 함께 도경완-장윤정 가족의 컴백, 유쾌한 배우 이미도의 내레이션 합류 등으로 새로움을 더했다.

그중에서도 5년 만에 ‘슈돌’에 돌아온 도경완-장윤정 가족이 시청자의 시선을 강탈했다. 훌쩍 큰 첫째 아들 연우는 물론 방송에 최초로 공개하는 둘째 딸 하영이까지, 엄마 아빠의 외모는 물론 흥과 끼까지 물려받은 아이들의 사랑스러움이 즐거움을 선사한 것.

먼저 11개월 된 딸 하영이는 엄마와 아빠를 딱 반씩 닮은 도플갱어 얼굴과 일어나자마자 빵긋빵긋 웃는 순둥한 성격, 그리고 이유식이 아닌 김과 밥을 먹는 '먹방' 능력으로 주목받았다.

6살 연우는 아침부터 엄마의 팔을 안마해주는가 하면, 아빠 몰래 엄마에게 “엄마가 더 좋아”라고 말하는 등 스윗한 모습으로 '랜선 이모-삼촌'의 마음을 흔들었다. 이 모습은 마치 산후조리하는 장윤정에게 “여신으로 보여”라고 말하고, 지금도 “널 좋아한다고 널”이라고 거침없이 말하는 도경완과 꼭 닮아 ‘부전자전’이라는 말의 의미를 느끼게 했다.

또한 이들 가족의 좌충우돌 하영이 돌잔치 준비기가 큰 웃음을 안겼다. 특히 엄마의 히트곡 ‘목포행 완행열차’ 첼로 버전과 박현빈의 ‘오빠만 믿어’를 축하 공연으로 준비한 연우의 무대가 집안을 흥으로 물들였다. 도플갱어처럼 닮은 이들의 흥은 시청자들의 안방에도 즐거움을 선사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날 도플갱어 패밀리 2층집도 공개됐다. 도경완은 "도플갱어 하우스, 제가 소개해 드리겠다"며 구석구석 집소개를 이어갔다. 도경완은 "이곳은 저희 가족이 흥을 꽃피우는 거실이다. 여기는 밥도 먹고 제 사랑도 먹는 식탁이다. 그리고 안쪽에는 네 식구가 함께 같은 꿈을 꾸는 침실이 있다"며 아나운서다운 시적인 표현으로 1층을 소개했다. 2층에는 첫째 연우의 감수성을 키워주는 놀이공간이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하영이의 돌잔치 답례품을 사기 위해 백화점에 간 이들은 달라도 너무 다른 쇼핑 스타일로 시청자의 배꼽을 스틸 했다. 실용적인 쇼핑을 추구하는 장윤정과 쇼핑 그 자체를 좋아하는 도경완의 성향이 정면으로 충돌한 것. 티격태격하는 도경완, 장윤정 부부의 '현실 부부'스러운 모습과 이를 바라보는 연우의 반응이 시청자를 쉴 새 없이 웃게 만들었다.

언제 봐도 사랑스러운 아이들의 깜찍함과 ‘이미도경완’ 내레이션 콤비가 만들어낸 업그레이드된 재미, 새로운 가족의 합류로 더욱 풍성해진 즐거움이 일요일 밤을 가득 채웠다. 이에 주말 마무리를 ‘ 슈돌’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다는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