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6324 0722019120956766324 02 0201001 6.0.22-RELEASE 72 JTBC 57414558 true false true false 1575844260000 1575844339000 related

검찰, '유재수 의혹' 관련 김경수 지사 참고인 조사

글자크기

"일부 언론 제기한 의혹, 사실 아냐"



[앵커]

유재수 전 부산 부시장 감찰 무마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지난주 김경수 경남지사를 비공개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김 지사가 청와대 감찰 무마 과정에 개입했는지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류정화 기자입니다.

[기자]

검찰이 지난 주 김경수 경남지사를 비공개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감찰무마 의혹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한 것입니다.

검찰은 김 지사에게 청와대가 유 전 부시장에 대한 감찰을 중단한 과정에 관련이 있었는지를 집중적으로 물은 것으로 전해집니다.

앞서 유 전 부시장은 텔레그램 대화방에서 김 지사와 윤건영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천경득 청와대 선임행정관 등과 함께 금융위 인사를 논의했다는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유 전 부시장과 김 지사는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에서 함께 근무하며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집니다.

김 지사 측은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참고인 조사를 받은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그러면서 "일부 언론에서 제기된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는 점을 밝히고 왔다"고 했습니다.

당시 유 전 부시장 측과 일상적인 통화를 한 적은 있지만 제기된 의혹과 관련한 통화는 아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검찰은 당시 특별감찰반에 감찰 중단을 요구한 인물로 지목된 천경득 청와대 선임행정관도 최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 전 부시장은 금융위 재직 시절, 뇌물을 받은 혐의로 현재 구속된 상태입니다.

류정화 기자 , 김동훈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