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4389 0242019120856764389 06 0603001 6.0.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5811741000 1575811788000 related

김정숙 여사, 록밴드 U2 내한공연 관람

글자크기
이데일리

록밴드 U2(사진=라이브네이션 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가 43년 만에 첫 내한공연을 펼친 록밴드 U2의 공연을 관람했다.

김정숙 여사는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U2의 ‘조슈아 트리투어 2019’ 서울 공연을 관람했다. 김정숙 여사는 공연 관람에 앞서 보컬 보노와도 환담을 가진 것으로 전해졌다.

U2 리드보컬 겸 사회운동가인 보노(본명 폴 데이비드 휴슨)는 다음날인 9일 오전 10시 30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접견이 예정돼 있다. 보노는 난민과 기아, 제3세계 국가에 대한 관심을 넘어 사회운동가로 활동하고 있다.

1976년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결성된 U2는 전 세계에서 1억 8000만장의 앨범 판매고를 올리고 그래미를 총 22회 수상한 밴드다. 그동안 정치, 사회적 현안에 의견을 꾸준히 내왔고, 반전주의, 평화와 자유, 인권 등의 메시지를 매작품에 녹여왔다. 특히 보노는 음악 활동뿐 아니라 사회적인 이슈와 현안 해결에 앞장서고 있는 사회운동가로 평가받아 노벨평화상 후보로도 여러 차례 오른 바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