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4132 0722019120856764132 05 0501001 6.0.22-RELEASE 72 JTBC 42930158 false true true false 1575808380000 1575813855000

베트남, 60년 만에 결승 진출…박항서 "꼭 이기고 싶다"

글자크기
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22세 이하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캄보디아를 완파하고 동남아시아 게임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60년 만의 결승 진출에 베트남 현지는 그야말로 열광에 휩싸였다고 하는데요.

'박항서 매직'이 계속될지, 강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베트남 호치민 거리가 경적 소리로 뒤덮였습니다.

국기인 금성홍기를 들고 쏟아져나온 시민들로 거리는 발 디딜 틈 조차 없습니다.

축구 대표팀이 캄보디아를 꺾고 60년 만에 동남아시아 게임 결승에 진출한 걸 축하하기 위해서입니다.

베트남은 한 마디로 경기를 지배했습니다.

전반에만 세 골을 몰아 넣어 승기를 잡자 후반엔 주축 선수를 빼며 굳히기에 들어갔습니다.

공격수 하득찐이 한 골을 더해 해트트릭을 완성했고, 베트남은 4대 0 완승을 거뒀습니다.

오는 10일 밤 열리는 결승 상대는 인도네시아입니다.

이미 조별 예선에서 한 차례 승리한 기억이 있는 상대입니다.

박 감독은 예선전 승리를 언급하며 "이번 결승에서도 꼭 이기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무패로 결승에 진출한 박 감독이 다시 한번 베트남 국민들의 꿈을 이뤄줄지 주목됩니다.

(*저작권 관계로 방송 영상은 서비스하지 않습니다.)

강현석 기자 , 임인수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