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0648 0782019120856760648 06 0601001 6.0.22-RELEASE 78 이투데이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75787851000 1575787869000 related

이경실, 전 남편과 이혼이유? 폭행에 뼈 골절까지…현 남편은 성추행 논란

글자크기
이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이경실이 전 남편을 언급하며 현 남편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7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이경실이 출연해 전 남편에게 신뢰가 깨졌던 순간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이경실은 “부부 싸움을 해도 금방 푸는 타입이다. 하지만 믿었던 신뢰가 무너지니 입을 닫게 되더라”라며 “주변 사람들이 다 알고 있던 남편에 대한 소문을 나만 몰랐다. 남도 아는 것을 나만 모른다는 것이 비참하고 자존심 상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앞서 이경실은 2003년 동갑내기 남편 손 모 씨와 이혼했다. 당시 이경실은 전 남편으로부터 폭행당해 갈비뼈와 골반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어 충격을 안기기도 했다.

이후 이경실은 2007년 9살 연상의 현 남편과 결혼했다. 전 남편과의 참담했던 끝을 쇄신하듯, 단란한 결혼생활을 보여줬지만 2015년 현 남편이 지인의 아내를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되며 또 한 번 위기를 맞았다.

당시 이경실은 오히려 피해 여성을 꽃뱀으로 몰 수 있는 SNS 글을 게재해 논란이 됐으며, 결국 이경실의 남편은 강제 추행 혐의로 징역 10월의 실형을 받았다. 이경실은 피해자에 대한 명예훼손으로 5000만 원 지급판결을 받았다.

[이투데이/한은수 (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