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7407 0012019120856757407 05 0506001 6.0.21-HOTFIX 1 경향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72500000 1575783006000

70m 질주 손흥민 골은 ‘원더골’···평점 9.3점

글자크기


경향신문

토트넘 손흥민이 8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번리와 경기에서 전반 32분 골을 터뜨린 뒤 환호하고 있다. 런던 | 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70m를 훌쩍 넘는 ‘폭풍 드리블’로 원더골을 만들어낸 손흥민(토트넘)이 9점을 넘는 높은 평점을 받았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8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평점 9.3점을 부여했다. 이는 멀티골을 터뜨린 해리 케인(10점)에 이은 팀 내 두 번째 높은 평점이다.

이날 손흥민은 팀이 2-0으로 앞선 전반 32분 자기 진영 페널티지역 부근에서 볼을 잡아 무시무시한 스피드로 질주를 막으려는 번리 선수 6명을 무력화한 뒤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질주한 거리만 70m를 훌쩍 넘는 ‘원더골’이었다. 손흥민은 지난해 11월 첼시를 상대로 중앙선 부근에서 속도를 끌어올려 50m를 질주한 뒤 골을 넣으며 많은 찬사를 받은 적이 있었는데, 이번 골은 첼시전 득점을 능가하는 손흥민 인생 최고의 득점이었다.

한편 이날 경기에 앞서 한국 축구의 레전드 박지성은 손흥민에게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트로피를 전달해 팬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윤은용 기자 plaimstone@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신문 최신기사

▶ 기사 제보하기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