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3514 0372019120756753514 03 0301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13692000 1575713698000 related

전국 휘발유값 3주째 상승 ‘ℓ당 1539.8원’…국제유가는 하락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상승세를 보이던 국제유가는 하락했지만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3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경유 가격도 2주 연속 소폭 상승했다.

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2월 첫째 주 휘발유 값은 전주보다 2.6원 상승한 ℓ당 1539.8원을 기록했다.

휘발유 가격은 10월 둘째 주부터 완만하게 하락세를 보이다가 국제유가 상승세가 반영되며 11월 셋째 주부터 다시 반등했다.

경유 가격도 지난주부터 2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은 전주보다 0.8원 오른 ℓ당 1380.8원이다.

휘발유 가격은 전국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경우 전주보다 1.9원 상승한 ℓ당 1624.9원을,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전주보다 2.2원 상승한 1510.2원으로 집계됐다. 두 지역간의 휘발유 가격의 차이는 ℓ당 최대 114.7원이다.

가장 비싼 상표인 SK에너지 휘발유는 ℓ당 1554.6원, 최저가 상표 알뜰주유소휘발유는 ℓ당 1510.9원으로 판매됐다.

액화석유가스(LPG) 자동차용 부탄의 가격도 ℓ당 820.3원으로 전주보다 9.7원 상승했다.

한편 미중 무역갈등의 장기화와 미국의 월간 원유 생산량 증가 등의 영향으로 한국이 수입하는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의 가격은 배럴당 61.4달러로 전주보다 2.1달러 하락했다.

yihan@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