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2782 0962019120756752782 05 0508003 6.0.21-HOTFIX 96 스포츠서울 48372589 false true true false 1575704953000 1575712685000

KB손해보험, 우리카드 7연승 저지+시즌 첫 연승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 제공 | KOVO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KB손해보험이 우리카드의 7연승을 저지하며 시즌 첫 연승에 성공했다.

KB손해보험은 7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3라운드 방문 경기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3-2(23-25 11-25 25-20 28-26 15-10) 역전승을 일궈냈다. 지난 3일 OK저축은행을 상대로 12연패를 끊어냈던 KB손해보험은 시즌 첫 연승을 이뤄냈다. 7연승을 노리던 우리카드는 1, 2세트를 선취하고도 패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승점 27(10승 4패)로 2위는 유지했다.

KB손해보험은 김정호가 서브 에이스 3개 포함 개인 한 경기 최다인 22점을 몰아치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KB손해보험은 연패의 부담을 털었지만 1~2세트를 연달아 내주며 위기에 몰렸다. 서브 리시브가 무너지며 어려운 경기를 했다. 하지만 예전의 KB손해보험이 아니었다. 3세트부터 힘을 내기 시작했다.

3세트를 가져간 KB손해보험은 4세트에서는 수비력이 되살아났다. 블로킹은 물론 탄탄한 수비를 바탕으로 우리카드를 압박했다. 우리카드의 펠리페-나경복-황경민 ‘삼각편대’를 막아내며 듀스 끝에 승부를 5세트까지 몰고 갔다. 기세를 탄 KB손해보험은 김정호의 중앙 후위 공격, 황택의의 블로킹과 김홍정의 속공을 엮어 9-5의 리드를 잡았다. 우리카드는 끝까지 KB손해보험을 추격하며 10-13까지 만들었지만 거기까지였다. KB손해보험은 노재욱의 서브 범실에 이은 김정호의 서브 에이스까지 터지며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beom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