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2485 1132019120756752485 05 0501001 6.0.2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02302000 1575702616000

롯데 자이언츠, 연봉 계약 마쳐… 연봉 인상률 강로한 1등

글자크기
쿠키뉴스


롯데 자이언츠가 2020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60명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롯데는 10개 구단 중 가장 먼저 연봉 계약을 마쳤다.

우선, 강로한(사진)이 가장 높은 연봉 인상률(82.8%)을 기록, 5300만원에 재계약했다. 또 신예 내야수 고승민은 40.7% 인상된 38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진명호는 71.2% 오른 1억2500만원에 계약, 드디어 억대 연봉 선수로 진입했다. 김건국은 80% 인상된 5400만원에 재계약했다. 서준원의 경우, 70.4%가 오른 4600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김양균 기자 angel@kukinews.com

쿠키뉴스 김양균 angel@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