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1384 0042019120756751384 04 0401001 6.0.22-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75691842000 1575698523000

홍콩, 경찰 최루탄 사용 규탄 집회..."성분 공개하라"

글자크기

홍콩에서 경찰의 최루탄 사용을 규탄하며 최루탄 성분 공개를 요구하는 집회가 열렸습니다.

시위대는 어젯밤(6일) 홍콩 도심 센트럴 지역에서 주최 집회를 열고 경찰의 최루탄 사용으로 인한 피해에 대해 자체 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시위대 측은 최루 가스에 노출된 1만7천 명을 인터뷰한 결과 23%가 눈물과 피부 자극 등의 증상을 호소했고, 16%는 비정상적인 설사를 경험했으며 각혈이나 소변 색이 변한 경우도 5.5%에 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는 최루탄이 유해하고 건강에 매우 위험하다는 증거라고 주장했습니다.

홍콩 공공의사협회 측은 최루탄에 시안화물과 다이옥신 성분이 포함됐는지 알 수 없다면서 정부가 성분을 공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홍콩 정부와 경찰은 보안 등을 이유로 최루탄 성분 공개를 거부하면서 최루탄의 유독성을 부인해왔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지금 YTN뉴스레터 구독하면 백화점 상품권을 드려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