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50677 0562019120756750677 06 0601001 6.0.2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84834000 1575694531000 related

오늘(7일) 발리 신부 되는 전혜빈 ”귀감 가득한 부부 될 것”(소감 전문)

글자크기
세계일보

배우 전혜빈(36)이 7일(현지시간) 결혼하는 가운데, 새 신부의 설렘 가득한 마음을 팬들에게 알렸다.

전혜빈은 이날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신랑은 2살 연상의 비연예인이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진지한 만남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일가친척,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결혼 할 예정이다.

전혜빈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웨딩드레스를 입고 부케를 든 영상과 함께 결혼 소감을 밝히며 “올 한 해가 나에게는 너무나도 특별했다. 많은 일들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되었기에 더욱 그렇다”라며 장문의 결혼 소감을 밝혔다.

세계일보

예비신랑에 대해 “훌륭한 인성과 인품을 가졌고, 나와 깊은 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 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됐다“면서 “결혼을 결심하고 평생을 서로를 위해 살기로 했다”고 했다. .

세계일보

한편 전혜빈은 2002년 걸그룹 러브(luv) 1집 ‘스토리 오렌지 걸(Story Orange Girl)’로 데뷔했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다수의 영화,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약해 왔다. 현재는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 사기조작단'에 출연 중이다.

다음은 전혜빈 결혼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전혜빈입니다

올 한 해가 저에게는 너무나도 특별했습니다

많은 일들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되었기에 더욱 그러한데요,

그는 훌륭한 인성과 인품을가졌고 저와 깊은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 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되어 결혼을 결심하고 평생을 서로를 위해 살기로 했습니다

갑작스러운 결혼소식을 주변지인분들께 조차도 이야기드리지 못했던건 현재 방송중인 작품에 방해가 될까, 또 저를 가족으로 맞아주시는 식구들께 행여 소란이 될까 걱정의 마음이 컸기 때문이었습니다. 너그러이 이해해 주시고 축복해주시길 믿고 있습니다.

그를 따뜻히 보필하고 항상 기쁘고 복되게 만들수있는 신부가 되겠습니다.

베풀고 나누며 좋은 귀감을 보일수 있는 부부가 되겠습니다.

사랑가득히 지켜봐주시길 바랍니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사진=전혜빈 인스타그램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