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9013 0292019120756749013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69060000 1575669109000 related

'나 혼자 산다' 이장우, "요리는 수학처럼" 반전美 가루비법 요리사 [어저께TV]

글자크기
OSEN

[OSEN=김예솔 기자] 이장우가 독특한 일상을 공개했다.

6일에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장우가 독특한 일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 잡았다.

이날 이장우는 맨발에 운동화만 신고 외출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이장우는 스쿠터를 타고 길을 나섰다. 임수향은 "되게 상남자 스타일이다"라고 말했다. 이장우는 농수산물 종합시장으로 향했다.

이장우는 단골 정육점으로 가서 족발과 고기를 주문했다. 이장우는 "소 힘줄 같은 거 정육점에 가면 가끔 얻는다. 그걸로 된장찌개를 만들면 기가 막히다"라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박나래는 "그걸로 어묵탕을 끓여도 맛있다. 요리하실 줄 안다"라고 깜짝 놀랐다.

OSEN

장을 보며 이장우는 아주머니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이장우는 "어머님들이 보시는 드라마를 많이 찍어서 그런지 젊은 층보다 어머님들이 더 좋아해주신다"라고 말했다. 이장우는 장을 본 짐을 스쿠터에 싣고 다시 길을 달려 집으로 향했다.

이장우는 "친구가 가게를 하는데 조미료를 엄청 많이 넣더라. 그래서 내가 요리를 하는 게 낫겠다 싶어서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장우는 잘하는 요리로 각종 찌개류와 순대국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장우는 "나만의 레시피로 순대국밥을 만들어 먹는다"라고 말했다.

OSEN

이장우는 "나는 요리를 인터넷으로 배운다"라며 "요리를 되게 못했는데 갑자기 수학처럼 다가왔다. 나는 요리를 수학처럼 하는 편"이라고 설명했다.

이장우는 마늘까지 직접 다져서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 이장우는 "직접 다지는 것과 다져둔 것을 사는 건 차이가 너무 크다"라고 설명했다. 이 모습을 본 한혜연과 박나래는 "요리를 진짜 하는 분이다"라고 말하며 감탄했다.

이날 이장우의 손님으로 한지상이 도착했다. 이장우는 "내가 군대에 있을 때 유일하게 면회를 와준 형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기안84는 "그게 크다. 그때 면회를 와준 사람들은 쉽게 못 잊는다 보낼 때 눈물난다"라고 말했다.

OSEN

한지상은 이장우의 집에서 피아노를 치며 즉석에서 노래를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그때 민우혁이 등장했다. 이장우는 "우혁이 형은 나랑 비슷하다. 성격, 혈액형, 덩치도 비슷하다"라고 말했다. 민우혁은 김장김치를 갖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장우는 친구들과 식사 자리에서 족발 덮밥을 내놔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장우는 족발 덮밥을 만들며 쌍화차, 배 음료수, 각종 가루가 들어간 기적의 요리법을 선보여 주위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hoisoly@osen.co.kr
[사진 : MBC ' 나 혼자 산다' 방송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