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8329 0182019120756748329 06 0601001 6.0.22-RELEASE 18 매일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75654903000 1575654962000 related

김건모 성폭행 의혹 제기→소속사 측 “허위 사실, 법적 대응”(종합)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가수 김건모가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지난 6일 변호사 강용석과 김세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폭로했다.

이날 강용석은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한 여성이 직접 메일로 연락을 해서 2회 만났다”라고 입을 열었다.

매일경제

가수 김건모가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사진=MBN스타 DB


이어 두 사람은 피해 여성의 말을 인용해 “새벽 1시경 김건모는 혼자 왔고, 7부 길이의 베트맨 티셔츠를 입고 왔다. 김건모는 양주가 아니고 소주를 시켜서 먹었다”라고 밝혔다.

또 “피해자 분은 김건모가 있던 방에 8번째로 들어갔고, 김건모는 ‘다른 여자들은 다 나가라’라며 웨이터에게 ‘다른 분은 들어오지 않아도 된다’라고 이야기를 했다”라며 “여성분을 룸안에 별실처럼 되어있는 화장실 쪽으로 오라고 했고, (김건모)가 구강성교를 강요했다”고 폭로했다.

끝내 김건모는 피해여성을 성폭행까지 했다고. 강용석은 “구체적으로 우리도 진위여부를 따져봐야 했다. 그래서 증거를 많이 확보했다. 김건모 측의 대응을 고려해 증거를 당장 공개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가로세로연구소 측은 오는 9일 고소장을 제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건모 기획사 측은 알아보고 연락을 주겠다고 말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후 김건모의 소속사 측은 일부 매체를 통해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며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이 착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결혼을 앞두고 있는 김건모가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법적 공방으로 불명예를 씻을 수 있을지 귀추고 주목되고 있다.

김건모는 1992년 1집 데뷔 후 ‘잘못된 만남’ ‘핑계’ 등 다수의 곡을 히트시켰다.

최근 그는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장지연 씨와 내년 1월 결혼 계획을 밝혔지만, 지인들의 성화로 내년 5월로 연기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