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8067 0292019120756748067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45780000 1575645843000 related

'초콜릿' 윤계상, "이런 거 먹일 수 없어" 친구 버린 하지원에게 분노 [Oh!쎈 리뷰]

글자크기
OSEN

[OSEN=전은혜 기자]'초콜릿' 윤계상이 하지원을 찾아 그리스로 떠났다.

6일 오후 방송된 JTBC '초콜릿'(극본 이경희, 연출 이형민)에서는 죽어가는 친구 를 위해 이강(윤계상)이 그의 여자친구 문차영(하지원 분)을 찾아 나섰다.

"차영이가 만든 만두 전골 죽기 전에 한번만 더 먹어봤으면 좋겠다"는 권민성(유태오 분)의 말에 이
강(윤계상 분)은 문차영(하지원 분)을 만나기 위해 직접 그리스로 날아왔다. 이어 그녀가 참가한 요
리 대회에 찾아가 그녀의 요리를 먹는 시식자로 나섰다. 그는 "차영의 요리는 곰탕에 대한 모독이다"
라는 말로 그녀를 준우승 하게 했다. 이에이에 문태현(민진웅 분)이 그를 잡겠다고 나섰다.

아무것도 모르는 민성은 강에게 전화를 걸었다 "북경에 출장을 왔어"라는 그에게 민성은 "친구가 다
죽어가도 너가 할 일은 하는구나"고 했고, 그는 "그러게 그렇게 됐네"라고 했다. 강은 차영이 일하는
레스토랑으로 찾아가 그녀에게 만두전골을 해달라고 했다. 이에 그녀가 "내가 죽던지 살던지 왜 그게
궁금한거냐 그냥 나 없는 셈 치고 살면 되지 않냐"고 하자 "다 죽어가는 민성이에게 이런 음식을 먹
일 순 없다"며 강이 식당을 나섰다. /anndana@osen.co.kr

[사진]JTBC ' 초콜릿'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