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7941 0292019120656747941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44220000 1575644267000 related

'슈가맨3' 양준일X김재환 '리베카', 이소은X호피폴라 '서방님' 압승 [종합]

글자크기
OSEN

[사진=JTBC 방송화면] '슈가맨3'에 이소은과 양준일이 출연했다.


[OSEN=연휘선 기자] 가수 양준일과 워너원 출신 김재환이 이소은과 밴드 호피폴라를 제치고 '슈가맨3'에서 승리를 가져갔다.

6일 밤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시즌3(이하 슈가맨3)' 2회에서는 이소은과 양준일이 슈가맨으로 출연했다.

먼저 이소은은 가수 이승환의 소개로 등장했다. 유희열은 가수 이름은 물론 곡 제목까지 정확하게 맞출 것을 내걸며 만만치 않은 슈가맨이 등장하는 것을 알렸다. 심지어 그는 이소은의 이름을 실수로 말해버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뒤이어 등장한 이소은은 히트곡 '서방님'을 변함없이 옥구슬 같은 목소리로 부르며 등장했다. 미국에서 변호사로, 또 결혼하고 가정까지 꾸린 그는 "현재 임신 중이다"라며 깜짝 근황까지 밝히며 ' 슈가맨3' 청중의 박수를 받았다.

OSEN

그런가 하면 양준일은 1991년 발표한 히트곡 '리베카'를 부르며 등장했다. 그는 '90년대 GD'로 불린 스타답게 자신만의 감각과 시대를 앞서간 감각을 뽐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양준일은 "다시 무대에 설 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다"며 "다시 서게 되고 얼굴도 알려서 너무 재미있었다"고 약 30년 만에 무대에 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지금 나는 50대인데, 20대 모습으로 나와서 경쟁할 수 있을지 걱정했다"며 "좋아하는 모습 그대로 두고 안 나오는 게 나을 거라 생각했다"며 고민을 털어놨다.

OSEN

그런가 하면 이소은의 쇼맨으로는 밴드 호피폴라가 나섰다. 호피폴라는 기타 선율과 첼로 선율에 보컬들의 부드러운 음색을 쌓아 '서방님'을 소년의 시점으로 편곡했다.

이어 양준일의 쇼맨으로는 워너원 출신 김재환이 출격했다. 김재환은 원곡의 펑키한 느낌에 화려한 가창력과 댄서들의 군무를 더해 곡 스케일을 키웠다.

이 가운데 청중 평가단은 김재환의 무대를 선택하며 그를 발탁한 유재석에게 2연승을 안겨줬다. / monami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