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6195 0372019120656746195 01 0101001 6.0.22-RELEASE 37 헤럴드경제 49381929 false true true false 1575624571000 1575624579000 related

문의장 “9·10일 본회의서 예산·패스트트랙·민생법안 처리”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오는 9∼10일 국회 본회의를 열고 예산안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민생법안을 상정해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한민수 국회 대변인은 6일 국회에서 “문 의장이 정기국회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여야 합의를 기다려왔지만 9일과 10일 본회의를 그냥 보낼 수는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

이어 “그래서 9일과 10일 본회의를 열어 예산안과 예산부수법안, 아울러 민생입법을 처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며 “또한 본회의에 부의돼있는 법안들을 처리할 수 밖에 없다는 입장도 밝혔다”고 말했다.

패스트트랙 절차에 따라 본회의에 자동부의된 선거제 개혁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등 검찰개혁안, ‘유치원 3법’을 모두 상정하겠다는 의미다.

한 대변인은 “한국당이 필리버스터를 철회하면 문 의장은 패스트트랙 지정 법안을 본회의에 상정하지 않을 방침이었다”고 덧붙였다.

min3654@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