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5988 1112019120656745988 01 0101001 6.0.26-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23377000 1575623398000 related

'추미애 인청 준비단' 9일 가동···단장에 이용구 법무실장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차기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추미애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준비단이 9일 본격적으로 출범한다.

법무부는 6일 인사청문회법에 따라 이용구 법무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추 후보자 인사청문회 준비단 구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준비단은 이종근 검찰개혁추진지원단 부단장, 김창진 형사기획과장, 천정훈 기획재정담당관 등으로 꾸려졌다. 언론홍보팀장은 법무부 전 대변인인 심재철 서울남부지검 1차장검사가 맡게 된다. 준비단 관계자는 9일 개소를 목표로 서울남부 준법지원센터에 사무실을 마련 중이라고 밝혔다.

전날 청와대 발표 후 추 후보자는 “검찰개혁과 사법개혁은 시대적 요구”라며 “우리 국민은 국격에 걸맞은 인권과 민생 중심의 법무행정을 요구하고 있으며 대통령님의 제안은 이러한 시대적 요구를 함께 해결해가자는 무거운 제안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법무부 장관으로서의 소명 의식을 갖고 최선을 다해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겠다”며 법무부 장관직을 수락하겠다고 표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추 후보자가 판사 및 국회의원으로 쌓아온 법률적 전문성과 정치력, 그리고 그간 보여준 강한 소신과 개혁성은 국민들이 희망하는 사법개혁을 완수하고, 공정과 정의의 법치국가 확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지현기자 ohj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