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3761 0182019120656743761 04 0401001 6.0.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6992000 1575617047000

6개월 접어드는 홍콩시위, 8일 대규모 집회 허가…새 동력 되나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는 8일 홍콩의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민간인권전선이 주최하는 대규모 집회와 행진을 홍콩 경찰이 허가했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6일 전했다.

SCMP에 따르면 민간인권전선 주최의 시위와 행진이 경찰의 허가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시위 6개월째를 맞는 이번 주말 집회와 행진이 홍콩 이공대 사태와 구의원 선거에서의 범민주 진영 압승 이후 새로운 동력으로 작용할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경찰이 허가한 이번 집회는 주최 측이 시작 시각과 경로에 대한 경찰의 지침을 지켜야 하며, 공공질서 위협이 있을 시 경찰은 중지를 명령할 수 있다.

민간인권전선의 지미 샴 대표는 경찰과 시위대의 충돌 우려에 대해 "경찰이 참가자들을 자극하지 않으면 집회와 행진이 평화적일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날 시위는 오후 3시부터 코즈웨이만의 빅토리아 파크에서 시작해 센트럴의 차터로드로 향한다.

[디지털뉴스국 김형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