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3313 0512019120656743313 05 0508003 6.0.2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5851000 1575615867000

여자배구 KGC인삼공사 서남원 감독 자진사퇴…이영택 코치 대행 임명

글자크기

성적 부진 등 일신상의 이유

뉴스1

자진사퇴한 서남원 KGC인삼공사 감독. 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여자배구 KGC인삼공사의 서남원 감독이 자진사퇴했다.

KGC 측은 6일 "서남원 감독이 일신상의 이유로 자진사퇴 의사를 전했고 구단은 이를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KGC는 서 감독을 구단 기술고문으로 위촉하고 이영택 수석코치에게 감독대행직을 맡긴다고 덧붙였다.

서남원 감독은 구단을 통해 "시즌 중 사퇴하게 돼 구단과 선수단에 미안하다"라며 "이영택 감독대행이 선수단을 잘 이끌어줄 것으로 믿는다"고 입장을 전했다.

지난 2016년 4월 KGC인삼공사의 사령탑으로 부임한 서남원 감독은 그해 3위를 차지하며 팀을 포스트시즌으로 이끌었다. 하지만 2017-18시즌에는 5위로 떨어졌고 지난 시즌에는 6승24패를 기록하며 최하위 굴욕을 맛봤다.

올 시즌 역시 외국인드래프트 전체 1순위, 신인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디우프, 정호영을 데려왔지만 팀은 아직 5위에 그치고 있는 상태다.
hhssjj@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